광고
이용안내무료기사정부뉴스지자체뉴스건축업계뉴스자재업계뉴스업체정보자재정보건축DB조경뉴스
전체기사 사설 알립니다 김중배칼럼 발행인초청인터뷰 핫이슈 기획과 분석 기획취재 화제 오피니언 포토뉴스 신제품정보 사람과 사람들 단체뉴스 학교뉴스 공모전뉴스 전시회뉴스 행사소식 세미나뉴스 건설뉴스 인테리어뉴스 전기뉴스 조명뉴스 소방뉴스 조경뉴스 도시경관뉴스 공공디자인뉴스 법률뉴스 정책뉴스 인증뉴스 중소기업뉴스 소비자정보 건축가 초대석 건축프로젝트 조명디자인 기자수첩 해외뉴스 전국뉴스 신간안내 뉴스 인사이드
편집  2021.01.21 [17:25]
HOME > 신제품정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Absen, ‘야외 메쉬 LED 디스플레이’의 업그레이드 발표
디지털 게시판과 대형 건물 퍼사드, 야외 광고용 제품
한국건축신문 기사입력  2020/08/26 [09:50]

 

▲ Absen이 ‘야외 메쉬 LED 디스플레이’의 업그레이드 제품을 발표했다.(사진제공=Absen)     © 한국건축신문

선도적인 글로벌 LED 브랜드 Absen(SZSE : 300389)이 메쉬 LED 디스플레이 제품 C15-31 Plus의 업그레이드를 발표했다.

 

이 제품은 2018년에 처음 출시된 후 CIS 시장, 중국 및 유럽에서 인정을 받았다. 구조적 설계와 시각 성능이 개선된 C15-31 Plus는 디지털 게시판과 대형 건물 퍼사드를 포함해 야외 광고용으로도 완벽한 제품이다.


C15-31은 전문적인 미디어 퍼사드, 열 방산 및 지지 하중 요건을 염두에 두고 설계됐다. C15-31은 15mm 및 31mm의 두 가지 수직 픽셀 피치와 31mm의 수평 픽셀 피치로 판매된다. 패널은 500×1500mm로 확대됐고, 1000×1500mm 옵션도 제공한다. 이번 업데이트로 인해 대형 디스플레이를 더 쉽게 제조하고, 철강 구조 절감으로 비용 절감 효과까지 달성할 수 있게 됐다.


◆Rostest 및 CE 인증 - 안전성과 신뢰도
Rostest, CE, EMC B급 및 기타 국제 품질 안전기준을 준수하는 Absen의 C15-31 Plus 시리즈는 탄탄한 신뢰도를 자랑한다. Absen의 다른 야외 제품과 마찬가지로 C15-31은 Absen이 직접 압축한 LED를 채택함으로써 견고한 품질과 매우 높은 에너지 효율성을 보장한다.


고품질 알루미늄 프로파일로 제작한 C15-31은 가볍고 내구성이 좋다. 그뿐만 아니라 전원 박스를 포함하는 패널과 부품, LED 스트립과 케이블 및 항공 플러그 모두 IP65/IP65 등급을 받아 신뢰도와 긴 수명을 더 확실하게 보장한다. 섭씨 -40도의 가혹한 환경에서도 작동하는 이 제품은 세르비아 같은 지역에서 여러 프로젝트에 이용됐다.


◆67%의 높은 투명도를 달성하는 경량 디스플레이
깊이가 10cm도 되지 않고, 중량은 12kg/㎡에 불과한 C15-31 Plus 시리즈는 전통적인 야외 LED 디스플레이보다 60~80% 더 가볍기 때문에 간단하고 신속한 설치와 작동을 지원한다.


전면과 후면 유지관리 메쉬 LED 제품의 얇고 가벼운 디자인으로 인해 투명도가 최대 67%에 달한다. 또한, 바람 저항성이 높고, 열 방산 성능이 우수하며, 시각 효과를 떨어뜨리지 않으면서 내부가 보이는 LED 솔루션을 제공한다.


◆직사광선에서도 우수한 시각 성능
C15-31은 몇 가지 우수한 사양을 통해 고품질의 화질을 약속한다. 명도가 무려 8000nit에 달하고, 재생률이 10000Hz, 그레이스케일이 15bit인 이 야외 스크린은 직사광선 아래에서도 선명하고 정확한 색과 우수한 가시성을 기반으로 뛰어난 이미지를 제공한다. C15-31 Plus를 이용하면, 더 쉽게 환상적인 결과를 제공할 수 있다.
/이민우 기자

 

 

 

기사입력: 2020/08/26 [09:50]  최종편집: ⓒ architecturenews.kr
 
관련기사목록
[ Absen] Absen, ‘야외 메쉬 LED 디스플레이’의 업그레이드 발표 한국건축신문 2020/08/26/
광고
광고
광고
“소비자들은 모르는 ‘LED조명기구’의 비밀을 공개한다” / 한국건축신문
경기도 광주시, 다목적체육관 ‘광주시민체육관’ 개관 / 한국건축신문
왜 조명기구는 ‘역률’이 좋은 제품을 사야 할까? / 한국건축신문
2019년 한국 조명산업과 조명시장 大전망 / 한국건축신문
LED조명?OLED조명?QLED조명, 무엇이 같고 무엇이 다를까? / 한국건축신문
소비자가 LED 조명기구를 살 때 꼭 확인해야 하는 '3대 포인트'는? / 한국건축신문
공간세라믹, 실내 인테리어 전용 점토벽돌 ‘일라이트 힐링 에코타일’ 개발 / 한국건축신문
요즘 국내 조명업체들은 왜 어려운 것일까? / 한국건축신문
서울시, 문정공원 조성공사 시행 / 한국건축신문
서울시 서초구, 신개념 복합문화공간 '양재도서관' 개관 / 한국건축신문
광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한국건축신문ㅣ등록일 : 2009년 10월 14일ㅣ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988ㅣ창간일 : 2010년 12월 20일ㅣ발행일 : 매주 월요일ㅣ발행인, 편집인 : 김중배ㅣ발행소 : 조인미디어그룹ㅣ주소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50길 14 다리빌딩 3층ㅣ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2008-서울용산-0292호ㅣ개인정보관리책임자: 변창수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배ㅣ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제2000-1호에 따른 사업자 등록번호 안내 : 114-03-70752ㅣ대표전화 : 02-792-7080ㅣ팩스 : 02-792-7087ㅣE-mail : joinnews.daum.netㅣCopyright ⓒ 2019 조인미디어그룹, 한국건축신문ㅣAll rights reserved.